미얀마에서 살아간다는 것은 수 많은 두려움에 직면하는 일이라고 생각됩니다. 근대화의 오랜시간 동안 미얀마 군사정부는 두려움이란 감정을 통치의 수단으로 사용하였습니다. 첫번째 두려움은 군부의 잔인한 시위진압과 공권력의 과도한 사용을 통해, 시민들이 정부와...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