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이 주인되시는 교회

우리는 예배자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으로 세상을 변화시키는 나

하세나 묵상

사무엘하 15:1–12

1 그 뒤에 압살롬은 자기가 탈 수레와 말 여러 필을 마련하고, 호위병도 쉰 명이나 거느렸다. 2 그리고 압살롬은 아침마다 일찍 일어나서, 성문으로 들어오는 길 가에 서 있곤 하였다. 그러다가, 소송할 일이 있어서, 판결을 받으려고 왕을 찾아오는 사람이 있으면, 압살롬은 그를 불러서, 어느 성읍에서 오셨느냐고 묻곤 하였다. 그 사람이 자기의 소속 지파를 밝히면, 3 압살롬은 그에게 “듣고 보니, 다 옳고 정당한 말이지만 그 사정을 대신 말해 줄 사람이 왕에게는 없소” 하고 말하였다. 압살롬은 늘 이런 식으로 말하곤 하였다. 4 더욱이 압살롬은 이런 말도 하였다. “누가 나를 이 나라의 재판관으로 세워 주기만 하면, 누구든지 소송 문제가 있을 때에 나를 찾아와서 판결을 받을 수가 있을 것이고, 나는 그에게 공정한 판결을 내려 줄 것이오.” 5 또 누가 가까이 와서 엎드려서 절을 하려고 하면, 그는 손을 내밀어서 그를 일으켜 세우고, 그의 뺨에 입을 맞추곤 하였다. 6 압살롬은, 왕에게 판결을 받으려고 오는 모든 이스라엘 사람에게 이런 식으로 하였다. 압살롬은 이렇게 하여 이스라엘 사람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7 이렇게 네 해가 지났을 때에 압살롬이 왕에게 아뢰었다. “제가 주님께 서원한 것이 있으니, 헤브론으로 내려가서 저의 서원을 이루게 하여 주십시오. 8 이 종이 시리아의 그술에 머물 때에, 주님께서 저를 다시 예루살렘으로 돌려보내 주기만 하시면, 제가 헤브론으로 가서 주님께 예배를 드리겠다고 서원을 하였습니다. 9 왕이 그에게 평안히 다녀오라고 허락하니, 압살롬은 곧바로 헤브론으로 내려갔다. 10 그러나 압살롬은 이스라엘의 모든 지파에게 첩자들을 보내서, 나팔 소리가 나거든 “압살롬이 헤브론에서 왕이 되었다!” 하고 외치라고 하였다. 11 그 때에 이백 명이 압살롬과 함께 예루살렘에서 헤브론으로 내려갔다. 그들은 손님으로 초청받은 것일 뿐이며, 압살롬의 음모를 전혀 알지 못한 채로, 그저 따라가기만 한 사람들이다. 12 압살롬은 또 사람을 보내어서, 다윗의 참모이던 길로 사람 아히도벨을 그의 성읍인 길로에서 올라오라고 초청하였다. 아히도벨은 길로에서 정규적인 제사 일을 맡아 보고 있었다. 이렇게 반란 세력이 점점 커지니, 압살롬을 따르는 백성도 점점 더 많아졌다.

재미있고 감동있는 교리이야기

우문현답

예후의 교훈

주일설교

열왕기하 10:28~31ㅣ문희곤 목사

하나님께 드리는 시간의 십일조

하시조 운동

가정

이웃

일터.학교

사회

교회

열방

Next Steps

하나님이 주인되시는 교회

새가족 등록 안내

금주의 주보

예배시간 안내

차세대

청년

양육과정

나눔사역

선교사역

중보기도

중보기도의 능력

“When we work, we work. When we prayGod works.” by James Hudson Taylor 

중보기도 신청하기
푸른나눔
높은뜻광성교회
높은뜻정의교회
높은뜻하늘교회
높은뜻씨앗이되어교회
높은뜻오차노미즈교회
높은뜻덕소교회
높은뜻섬기는교회
높은뜻브리즈번교회
높은뜻파주교회
높은뜻행복한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