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하 5:6–16

6 다윗 왕이 부하들을 거느리고 예루살렘으로 가서, 그 땅에 사는 여부스 사람을 치려고 하니, 그들이 다윗에게 말하였다. “너는 여기에 들어올 수 없다. 눈 먼 사람이나 다리 저는 사람도 너쯤은 물리칠 수 있다.” 그들은, 다윗이 그 곳으로는 들어올 수 없을 것이라고 생각한 것이다. 7 (그러나 다윗이 시온 산성을 점령하였으므로, 그 곳의 이름을 ‘다윗 성’ 이라고 하였다.) 8 그 날, 다윗이 이렇게 명령을 내렸다. “누구든지 여부스 사람을 치려거든, 물을 길어 올리는 바위벽을 타고 올라가서, 저 여부스 사람들 곧 다윗이 몹시 미워하는 저 ‘다리 저는 자들’과 ‘눈 먼 자들’을 쳐죽여라!” (그래서 ‘눈 먼 사람과 다리 저는 사람은 왕궁에 들어갈 수 없다’는 속담이 생겼다.) 9 다윗은 그 산성을 점령하고 나서, 그 산성에 살면서, 그 이름을 ‘다윗 성’이라고 하였다. 그가 성을 쌓았는데, 밀로에서부터 안쪽으로 성을 쌓았다. 10 만군의 주 하나님이 다윗과 함께 계시므로, 다윗이 점점 강대해졌다. 11 두로 왕 히람이 다윗에게, 사절단과 함께 백향목과 목수와 석수를 보내어서, 다윗에게 궁궐을 지어 주게 하였다. 12 다윗은, 주님께서 자기를 이스라엘의 왕으로 굳건히 세워 주신 것과, 그의 백성 이스라엘을 번영하게 하시려고 자기의 나라를 높여 주신 것을, 깨달아 알았다. 13 다윗은, 헤브론에서 떠나온 뒤에, 예루살렘에 와서 더 많은 후궁과 아내들을 맞아들여서, 또 자녀를 낳았다. 14 그가 예루살렘에서 낳은 아이들의 이름은, 삼무아와 소밥과 나단과 솔로몬과 15 입할과 엘리수아와 네벡과 야비아와 16 엘리사마와 엘리아다와 엘리벨렛이다.

이전글

다음글